GBGM Korean News / 여선교회 / 연합감리교회 여선교회

연합감리교회 여선교회

목적문 (Purpose)
간략한 역사
여성국 (Women’s Division)


1) 목적문 (Purpose)

연합감리교회 여선교회는 여성의 공동체로서 그 목적은

80만명 이상의 여성들이 연합감리교회 여선교회라는 특별한 목적을 갖는 조직의 회원이다. 이 여성 공동체는:

2) 간략한 역사

연합감리교회 여선교회는 각 교회의 개체 여선교회가 모여 거대한 조직체를 형성하고 있다. 개체 교회 여선교회는 지방회, 연회, 지역회 및 전국 조직과 연결되어 있다. 연합감리교회 여선 교회의 전국 정책결정 기구는 세계선교부 여성국이다.

그 시작은

1869년 6명으로 시작
현재 80만명 이상의 회원

감리교와 복음주의 연합형제교회 여성들은 1869-1893년 당시 여성과 아이들이 합법적 소유물 로 아무런 권리를 갖지못한 채 인간 이하로 취급당하고 있을때, 그들을 위한 선교를 위해 여선교회를 조직하였다. 교회와 사회가 갖고있던 여성들에 대한 문화적 제약과 편견때문에, 그들을 위한 사회복지 사업이 거의 없었다.

1869년 인도에 선교사로 갔던 William Butler와 Edwin Parkers 부인이 안식년으로 귀국했다. 그들은 보스톤에 있는 여상들을 만나 이야기하게 되었는데 그날 강한 태풍으로 인해 여섯명만 모였다. Butler 부인은 그 당시 인도 여성들의 절망적인 현실에 대해 이야기했다. 당시 인도에서 는 여자는 남자 의사에게 진료를 받을 수 없었다. 그리고 여자아이들은 교육을 시키지 않았다. 인도 여성들을 위한 의료와 교육사업을 위해서는 훈련받은 헌신적인 독신 여성들이 필요했다.

그 날 그곳에 참석한 여섯명의 여성들은 다시 더 많은 여성들의 모임을 주관하여 설립 규약을 쓰고, 「감리교 여성 해외선교사 공회」를 조직했다. 그리고 같은 해 11월에는 모금을 하여 교육자인 Isabella Thoburn과 의사인 Clara Swain을 인도로 보낼 수 있었다.

Isabella Thoburn은 Lucknow에서 여섯명의 여자아이들을 모아 학교를 시작했는데, 그것이 성장하여 아시아에서는 처음으로 여성들을 위한 병원이 설립되었다. 이 두 기관, 학교와 병원은 아직도 인도에서 많은 사람들을 위해 봉사하고 있다.

1875년 Lizzie Hoffman이 연합형제교회의 「여성선교협회」를 창설하게 되었다. 그녀는 어느 날 밤이 새도록 기도를 한 후, 교회 여성들이 선교를 위해 조직되어야 한다는 확신을 가졌다. 그 후 아프리타의 Sierra Leone에 처음으로 선교사를 보냈다.

1880년에는 북감리교회 (Methodist Episcopal Church)에서, 1890년에는 남감리교회 (Methodist Episcopal Church, South) 에서 각각 「국내여성선교공회」를 설립하였다.

1879년에는 감리교 개신교회 (Methodist Protestant Church)의 「해외여성선교공회」가 창립 되었고, 1884년에는 「여성선교공회」가 복음주의 연합회 (Evangelical Association) 안에 설 립되었다. 이 그룹들은 영향력 있고, 독립적인 여성들의 조직으로서 수백명의 선교사를 해외에 파송하고, 많은 사업을 지원했다.

수년간 존속해왔던 이전의 여성 보조공회들은 1940년대에 선교공회들로 통합되었다. 교단의 통합이나 재조직이 있을 때마다 여성 그룹들도 통합되었다.

1973년 감리교 계통 교단들이 합하여 연합감리교회가 시작될 때 연합감리교회 여선교회(United Methodist Women)가 교단의 여성 선교조직으로 만들어졌다.

전통을 이어받아

연합감리교회 여선교회는 백여년 동안 같은 선교의 목적을 갖고 활동하고 있다. 연합감리교회 여선교회는 선교를 위해 조직되었고, 회원들은 그들 자신과 모든 사람들의 온전한 삶을 추구하며, 특히 여성, 청소녀/년, 어린이들에게 촛점을 두고 있다. 세계의 현실은 의료 혜택을 받지 못하는 대다수가 아직 여성들이고, 그들 대부분이 문화적, 종교적 관습과 전통에 의해 억압받고 있으며, 많은 여성들이 문맹자이며, 학대당하고 영양실조로 시달리고 있다.

연합감리교회 여선교회가 추구하는 것은:

* 2) 간략한 역사 부분은 “연합감리교회 여선교회의 선교” pp.5-8에서 가져온 것이다.

3) 여성국 (Women’s Division)

여성국은 연합감리교회 세계선교부 산하에 있으면서, 연합감리교회 여선교회 (United Methodist Women; UMW) 80만 회원을 대표하는 전국사무실로, UMW 정책을 수립, 결정, 집행 하는 기구이다. 여성국은 회원들의 영적 성장, 지도력 개발, 선교 교육, 사회 참여를 통해 그들이 하나님의 선교에 동참할 수 있도록 준비시킨다.

여성국은 연 1,800만 달러의 예산으로 오늘날에도 여전히 사회적 약자인 국내외 여성, 아동, 청소녀/년 을 위한 선교 프로그램을 실시하고 있으며, 이는 모두 전국의 여선교회 회원들로부터 들어온 선교 헌금으로 운영된다.

여성국은 무보수직인 이사 50명과 유급 직원 60명으로 구성되어 있다. UMW는 평신도 여성 들의 모임으로, 1869년 해외선교를 위해 6명으로 시작되었는데 139년이 지난 오늘 100 만명 가까운 회원을 자랑하는 조직으로 성장했으며 개신교 여성단체로는 미국에서 가장 크다. 여성국 은 뉴욕시 맨하탄 120가에 사무실을 두고 있으며, 유엔센터(The Church Center for the United Nation), 워싱톤 DC 공공정책 사무소 (Women’s Division Public Policy Office), 스캐릿 베넷 센터 (Scarritt-Bennett Center), 앨마매튜의 집(Alma Matthews House) 등 교육 훈련 장소, 회의실 및 숙박시설 등을 보유하고 있다.

여성국은 어떤 일을 하나?

여성국은 영성 교육과 지도력 훈련을 통해 여성들이 하나님의 선교에 동참할 수 있도록 준비시키기 위해 다음과 같은 활동을 한다.

1) 영적/신학적 성장
UMW 활동의 기초는 영적, 신학적 성장에 있다. 여선교회 회원들은 성경공부, 기도, 예배, 성찰 등을 통해 신앙의 성장과 하나님의 선교에 대한 이해를 심화해왔다. 여성국의 모든 모임은 회원들의 영적 성장을 위해 예배와 성경공부에 기초한다. Response 지와 온라인을 통해 성경 공부 자료를 제공하고, 선교 공부를 위해 매년 영성 교재를 발간하며, 독서프로그램을 통해 매년 독서 목록을 제공하고 있다.

2) 리더십 개발
여성국은 모든 회원이 인종, 연령, 언어에 상관없이 잠재력을 실현하고 교회와 사회 활동에 참여할 수 있도록 리더십 훈련을 제공한다. 연회 임원 교육, 십대 청소녀와 대학생 교육, 그리고 한인 및 히스패닉 그룹 훈련 및 자료 개발 등을 통해 지도력 개발 프로그램을 제공하고 있다.

3) 선교 교육
여성국은 선교는 교육, 실천 및 사회적 약자 대변활동(Advocacy)과 더불어 이루어져야 한다고 믿기에, 다음과 같은 선교교육을 통해 회원들이 선교 개념을 넓히고 선교 사역에 동참할 수 있도록 준비시킨다;

4) 국내/해외 선교 활동
여성국은 현재 커뮤니티 센터, 대학, 보건기관 (health care facilities), 여성들을 위한 쉼터 등 국내 100여개 선교기관을 지원하고 있으며 또한 전 세계 100여개 국에 400개 이상의 선교 프로그램을 지원하고있다. 2007년 에는 아시아 여성 훈련 프로그램을 위해 서울에 글로벌여성 리더십 센터 (Global Women’s Leadership Center) 를 설립했다.

5) 사회 참여
경건과 자비 사역은 분리할 수 없다는 존 웨슬리 정신에 따라서UM는 사회적 약자들을 얽어매는 사회 체제를 변화시키는 일에 적극 참여하고 있다. 여성국은 여성과 아동들에게 영향을 미치는 이슈에 관해 성서 의 가르침에 따라서, 그리고 연합감리교회 입법기관인 총회 결의안의 범위 내에서 활동한다.

여성국의 선교 사역 및 프로그램 등을 자세히 알고 싶으면 웹사이트http://www.umwmission.org 를 참조하면 된다. 한인여선교회 활동은, 2007년 10월 신설된 세계선교부 웹사이트 안에 한국어 사이트 http://new.gbgm-umc.org/kor/umw 를 참조하면 된다.